본문 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통합검색

통합검색

소행성의 발견

소행성의 발견
소행성
소행성의 발견은 19세기가 되어서야 비로소 이루어졌다. 천왕성과 해왕성이 발견되기 전에 각 행성들의 태양으로부터의 거리는 티티우스-보데 법칙(Titius-Bode law, 행성들은 태양으로부터 일정한 거리를 두고 위치한다는 법칙)과 일치 했다. 이 법칙은 경험에 의해 얻어진 것으로 신뢰도는 낮았다. 1781년 천왕성이 발견되었고, 관측된 천왕성의 궤도는 이 법칙과 일치하였고, 티티우스-보데 법칙은 다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이 이론에 따르면 화성과 목성사이에 하나의 행성이 존재해야 했는데, 행성은 발견되지 않았다. 하지만 꾸준한 노력으로 1801년에 소행성(현재는 왜소행성으로 분류 됨) 세레스(Ceres)가 처음 발견되었다. 그 후로 비슷한 궤도 위치에서 소행성들이 지속적으로 발견되었고, 이것들이 주로 발견된 화성과 목성사이의 지역을 소행성대(Astroid belt)라 한다.

모든 소행성이 화성과 목성사이의 궤도에 분포하는 것은 아니다. 트로이소행성군(Trojan asteroid group) 이라 불리는 소행성 그룹은 목성궤도위에 있고 목성 앞뒤로 60°위치에 존재한다. 그리고 지구와 화성사이에 있는 아모르 소행성군(Amor asteroid group), 근일점이 지구궤도 안쪽에 존재하는 아폴로 소행성군(Apollo asteroid group)이 있다. 이 아폴로 소행성군은 지구궤도를 가로지르는 공전을 하고 있다.
소행성에도 위성이 있을까
소행성의 위성
소행성은 중력이 작아서 위성이 없을 것이라고 여겨져 왔다. 하지만 갈릴레오 우주선이 소행성 아이다(Ida)의 위성을 발견함으로써 소행성 연구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 아이다는 태양으로부터 평균 4억3천만km 정도 떨어진 거리에서 공전을 하고, 직경이 약 56km이다. 미 항공우주국(NASA)의 소행성 관측 우주선인 니어-슈메이커(NEAR-Shoemaker : Near Earth Asteroid Rendezvous)호도 소행성 에로스(Eros)에 근접 비행을 하며 많은 자료를 지구로 보내왔다. 니어-슈메이커 호는 착륙선으로 설계되지는 않았지만 에로스를 선회한 후 표면에 경착륙을 성공 하였고, 더욱 많은 자료들을 보내왔다.
최종수정일

2017년 3월 24일